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이재명 "안철수, 새정치 울궈드시더니..구 정치세력에 갖다 바쳐"

"수도권 한 곳이라도 이기면 지방선거 승리"

등록일 2022년05월16일 10시08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16일 안철수 국민의힘 분당갑 후보를 향해 "10년간 '새 정치'를 울궈드셨는데 맹물 밖에 안 나올 사골을 통째로 구 정치세력에 갖다 바쳤다"고 정조준했다.

이 후보는 이날 라디오방송(YTN)에 출연해 이같이 언급하고 "10년간 국민을 기만한 분이 경기도 선거에 무슨 도움이 되겠느냐"고 말했다.

경기지사를 지낸 이 후보는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를 겨냥해서도 "경기 도정이 얼마나 복잡하고 광범위하며 힘든지 아실지 궁금하다"며 "말 잘한다고, 대변인으로서 얼굴 많이 알렸다고 도정을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민주당) 김동연 후보 같은 분이 맡아야 '이재명의 경기도'가 더 발전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지방선거 목표치로는 수도권 한 석 이상 확보를 제시했다. 이 후보는 "(지선은) 호남만 제대로 지켜도 다행이다 싶을 상황이다. 수도권을 한 곳이라도 이기면 승리라고 생각한다"면서도 "최선을 다해서 과반을 향해 가야 한다. 돌풍의 핵이 인천이고, 인천에서 이겨서 수도권을 이기고, 수도권 승리를 통해 강원·충청까지 승리를 확대해야 한다"고 자신했다.

자신의 출마를 검·경 수사를 피하기 위한 '방탄용'이라고 비판하는 국민의힘에 대해서는 "참 후안무치한 적반하장당"이라며 "나는 방탄이 필요 없다. 오히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과거에 채용에 관계하지 않았나"라고 언급했다. 국회의원 불체포특권 폐지 법안 발의에 나선 권 원내대표가 과거 강원랜드 채용비리 의혹에 연루됐던 점을 강조한 것이다. 권 원내대표는 대법원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다.

KDA연합취재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